5월, 2022의 게시물 표시

Price of Miracle 기적의 가격 💜 어린 소녀의 감동 이야기 ❤️

이미지
Price of Miracle - 기적의 가격 - 어린 소녀의 감동 이야기 여덟 살짜리 소녀 '테스'는 엄마와 아빠가 남동생 '앤디'에 대해 이야기하는것을 들었습니다. 소녀가 이해할 수 있었던 것은 남동생이 너무 아팠고 부모님은 돈이 너무나 부족하다는 이야기였습니다. 그 소녀의 부모님은 동생의 수술비가 너무 많이 든다는 이야기와 그 큰돈을 빌려줄 사람도 없다는 이야기 하고 있던 것입니다. 절망한 어머니는 "기적 만이 지금 우리 아들을 구할 수 있어요..."라고 하면서 울기만 할 뿐이였습니다. 이 말은 듣고 테스는 침실로 가서 옷장에 숨겨놓은 돼지 저금통을 꺼냈습니다. 그리고 소녀는 돼지 저금통을 깨뜨리고는 그동안 모은 돈을 세었습니다. 그리고는 작은 지갑에 동전을 넣고는 뒷문으로해서 여섯 블록이나 떨어진 약국으로 갔습니다. 소녀는 약사가 자신을 알아 볼때까지 참을성있게 기다렸지만 약사는 너무 바빠서 그소녀가 있다는 사실도 몰랐습니다. 소녀가 약사의 관심을 끌기위해 발로 소음도 내보고 인기척도 했지만 약사는 여전히 그소녀가 있다는것을 알지 못했습니다. 마침내 그녀는 주머니에서 25센트짜리 동전 하나를 꺼내 유리 카운터를 두드리자 그제서야 약사가 쳐다보았습니다. 약사는 짜증스런 목소리로 "원하는게 뭐니?" 라고 물으면서 그 소녀가 대답을 하기도 전에 "내가 지금 오랬동안 만나지 못했던 동생과 애기하는 중이라 좀 바쁘거든..."이라고 말하자 테스가 조심스럽게 대답했습니다. "저기요... 제 동생에 대해서 이야기하고 싶어요... 동생이 지금 너무 너무 아프거든요.... 그래서... '기적'을 사고 싶어서 왔어요...." "뭐라고?" 약사가 대답했다. 테스가 말했다. "동생 이름은 '앤디'이고요 동생 머리속에서 나쁜것이 자라고 있다고 아빠가 말했어요... 그리고 ‘기적’만이 동생을 구

과학자들이 알아낸 🍀 '말이 씨가 되는 비밀' ?

이미지
말이 씨가 되는 비밀  당신은 지금 어떤 언어를 사용하고 있습니까? 당신이 사용하는 언어습관을 분석하면 당신의 성공을 짐작할 수 있습니다.  이 지구상에서 유독 인간만이 언어를 구사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과학자들은 말에는 어떤 힘이 있는지를 연구를 하였습니다. 그리고 '말이 씨가 된다'는 속담을 과학적으로도 증명하였습니다. 사람의 ‘마음’은 양자 에너지(quantum energy, 氣)라고 합니다.  사람들은 각자 고유한 주파수로 진동하며 살아갑니다. 세상 만물은 내면의 원자 수준에서 ‘고유한 주파수’를 가지고 떨리며 진동하고 있다는 것이  물리학자들의 우주관입니다. 어릴 때 소풍 전날 밤, 온몸에 휘감기는 설렘으로 쉽게 잠들 수 없었던 기억들이 있습니다.   양자물리학에 의하면, 오감을 통해 받아들이는 모든 정보는 에너지 파동으로 전환되어  뇌의 ‘양자파동장(場)’에 저장된다고 합니다. 외부에서 들려오는 모든 소리, 다른 사람이 하는 말,  그리고 내가 하는 말이 모두 뇌의 ‘양자파동장’에 보관되고 다시 파동을 일으켜서 '행동화' 된다고 합니다.  청춘 남녀가 주고받는 나직한 밀어(密語)도 은밀한 에너지 공명을 일으키는 떨림이고 사랑이며 행복이 됩니다. 아침에 출근하니 먼저 온 한 사람이 좋은 일이 있다고 온통 싱글벙글합니다.  이 모습을 바라보는 다른 동료들의 얼굴에도 은근한 미소가 생깁니다.  마음 에너지의 공명현상입니다.  예부터 곡식은 농부의 발자국 소리에 자란다고 했습니다.  농부의 마음이 곡식에게도 전달되는 에너지 공명인 것입이다.  농장에 사용되는 그린 뮤직(Green music)도 같은 원리입니다. 존 다이아몬드 박사는 물질적인 자극뿐만 아니라 감정적이고 지적인 자극에도 근육이 민감하게 반응한다는 것을 오랜 실험으로 증명했습니다. 다이아몬드 박사는 "부정적인 자극이나 메시지를 계속해서 접하면 두뇌에서 미세한 인식의 차이가 발생하여 신체의 신호가 나쁘게 바뀐다"고 합니다. 이렇게 바뀌면 어린아이들은

[ 감동이야기 ] 오직 달리기로만 '사슴'을 사냥하는 부족 - 흔적을 따라서 -

이미지
A touching story It is important to love yourself. The opposite of "success" is not "failure" but "not challenging." 야생동물에 비하면 인간의 근력은 초라한 편인데요. 성인 남자의 평균 악력은 50kg, 침팬지의 악력은 129kg, 오랑우탄은 193kg, 고릴라의 악력은 326kg입니다. 하지만 어떤 동물도 따라오지 못하는 것이 있습니다. 그것은 바로 인간의 지구력입니다. 인간을 제외하고는 그 어떤 육상동물도 42.195km를 한 번도 쉬지 않고 달릴 수 없습니다. 타고난 신체조건이 불리함에도 불구하고 멕시코에 있는 '타라후마라'라는 원시 부족은 오로지 '달리기'로만 사슴을 사냥 합니다. 활이나 창, 어떤 장비도 없이 단순히 누구나 갖고 있는 신체와 허름한 신발만으로 시속 70km/h 이상의 속도로 달리는 사슴을 사냥합니다. 인간의 평균시속은 20km/h이기 때문에 일반적인 상식으로 이해하기 힘들지만, 이들의 사냥방법은 무작정 사슴을 좇아 달리는 것입니다. 시속 70km에서 80Km로 달리는 사슴을 고작 시속 20km로 달리는 사냥꾼이 추적합니다. 사냥꾼의 추적을 눈치챈 사슴은 쏜살같이 달려 순식간에 먼 지평선으로 달려가 버립니다. 하지만 사냥꾼은 당황하지 않고, 서두르지 않고 멀리 보이는 사슴을 향해서 묵묵히 쫓아갑니다. 너무 빠른 사슴을 시야에서 놓쳐버리기도 합니다. 달아난 사슴이 보이지 않아도 포기하지 않는데, 발자국이나 냄새를 통해 사슴이 도망친 방향을 찾아 다시 추격합니다. 그러다 놓치면 다시 '흔적'을 찾아 또다시 추적을 합니다. 추적이 계속되면 시속 70km로 하늘을 나는 듯이 달리던 사슴의 속도는 점점 떨어집니다. 하지만 사냥꾼의 발걸음은 추적을 시작할 때와 비슷한 속도로 끊임없이 달립니다. 그렇게 흔적을 따라
  ★ 성공하는 방법★ 오랜 시간을 투자하고 노력한 일에 결과가 보이지 않으면 아무것도 남지 않은 '실패'로만 느껴지고 포기하게 만듭니다. 당신이 지금 하고 있는 그일, 잘 안될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그 '실패'는 반드시 '경험이라는 흔적'을 남길 것입니다. 어떤일이든 실패에 대한 두려움으로 시작조차 하지 않는다면 성공을 위한 그 어떤 '흔적'조차 찾지 못할 것입니다. '성공'의 반대말은 '실패'가 아니라 '도전하지 않는 것'입니다. 과거, 세상의 사람들은 역사 앞에 처참하게 무너진 한국을 보면서 재건이 불가능하다고 했습니다. 하지만, 우리의 어르신들은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고, 포기하지 않고... 세상 사람들이 불가능하다는 그 '도전'과 '집념'으로 지금의 '대한민국'을 만들어냈습니다. 어떤 일이든 도전하십시요! 집념을 가지고 실패가 남긴 '흔적'을 찾아야 합니다. 살다 보면 여러 번의 실패와 좌절을 합니다. 하지만, 그것은 '실패'한 것이 아니라 성공의 '흔적'을 하나 더 찾은 것입니다.
이미지
야생동물에 비하면 인간의 근력은 초라한 편인데요. 성인 남자의 평균 악력은 50kg, 침팬지의 악력은 129kg, 오랑우탄은 193kg, 고릴라의 악력은 326kg입니다. 하지만 어떤 동물도 따라오지 못하는 것이 있습니다. 그것은 바로 인간의 지구력입니다. 인간을 제외하고는 그 어떤 육상동물도 42.195km를 한 번도 쉬지 않고 달릴 수 없습니다. 타고난 신체조건이 불리함에도 불구하고 멕시코에 있는 '타라후마라'라는 원시 부족은 오로지 '달리기'로만 사슴을 사냥 합니다. 활이나 창, 어떤 장비도 없이 단순히 누구나 갖고 있는 신체와 허름한 신발만으로 시속 70km/h 이상의 속도로 달리는 사슴을 사냥합니다. 인간의 평균시속은 20km/h이기 때문에 일반적인 상식으로 이해하기 힘들지만, 이들의 사냥방법은 무작정 사슴을 좇아 달리는 것입니다. 시속 70km에서 80Km로 달리는 사슴을 고작 시속 20km로 달리는 사냥꾼이 추적합니다. 사냥꾼의 추적을 눈치챈 사슴은 쏜살같이 달려 순식간에 먼 지평선으로 달려가 버립니다. 하지만 사냥꾼은 당황하지 않고, 서두르지 않고 멀리 보이는 사슴을 향해서 묵묵히 쫓아갑니다. 너무 빠른 사슴을 시야에서 놓쳐버리기도 합니다. 달아난 사슴이 보이지 않아도 포기하지 않는데, 발자국이나 냄새를 통해 사슴이 도망친 방향을 찾아 다시 추격합니다. 그러다 놓치면 다시 '흔적'을 찾아 또다시 추적을 합니다. 추적이 계속되면 시속 70km로 하늘을 나는 듯이 달리던 사슴의 속도는 점점 떨어집니다. 하지만 사냥꾼의 발걸음은 추적을 시작할 때와 비슷한 속도로 끊임없이 달립니다. 그렇게 흔적을 따라 계속 달려가면 결국 지쳐 쓰러진 사슴을 잡을 수 있습니다. 이런 방법을 통해 타라후마라 부족은 아무런 도구도 쓰지 않고도 사슴을 사냥합니다. 이들에게 무기는 창이나 활이 아니라, '사냥감에 대한 집념'입니다. 가장 단순하면서 원초적인 방법이